Untitled Document







 
작성일 : 13-03-04 12:24
완도서 방화 추정 화재…일가족 3명 사망(종합)
 글쓴이 : 나누리시스…
조회 : 1,928  
전남 완도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불이 나 노부부와 아들이 숨졌다. 18일 오후 8시 26분께 전남 완도군 군외면 대창리의 한 주택에서 불이 나 오모(80)씨, 오씨의 아내 이모(66)씨, 아들(42)이 숨졌다. 아버지와 아들은 현관 입구에서, 어머니는 부엌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불은 집 내부를 거의 태우고 출동한 119에 의해 1시간 만에 진화됐다. 오씨는 시각장애와 척추장애를 갖고 있었으며 오씨 아들은 알코올 중독 증세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오씨의 아머니는 불이 나기 직전 완도군 신지면에 사는 둘째 아들에게 전화해 "막내(숨진 아들)가 시너를 뿌리고 불을 지르려 한다"며 도움을 요청한 것으로 조사됐다. 숨진 아들은 부모가 장애인 연금과 노령 연금 등을 자신에게 주지 않는다고 불만을 품어 온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현장 감식결과와 목격자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다.